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HOME 외교/국방

영국·미국과 저작권 정책 교환 및 보호 협력 강화

 



(스위스 세계지식재산기구 본부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WIPO International)
문화체육관광부는 영국·미국과 저작권 소관 업무협약(MOU)를 체결한다고 21일 밝혔다.

 

문체부는 21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본부에서 영국 지식재산청(IPO)과 양국의 저작권 분야 협력을 강화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양국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저작권 정책 동향을 공유하고 온라인 콘텐츠 사업자와 관련된 정책 정보를 집중적으로 교환하기로 했다.

 

또, 오는 22일에는 같은 장소에서 미국 특허상표청(USPTO)과도 저작권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키로 했다.  

 

문체부는 그간 한류 콘텐츠의 저작권 보호에 초점을 맞춰 중국, 태국, 베트남, 일본 등과 저작권 분야 MOU를 맺고, 매년 저작권 포럼과 정부 간 회의를 개최해오고 있다.

 

윤성천 문체부 저작권국장은 “영국, 미국과의 저작권 분야 업무협약 체결은 우리가 세계 저작권 선진국의 대열에 섰다는 증거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정책 선진화와 제3국에서의 저작권 보호 강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국과의 저작권 협력 추진은 브렉시트 논의가 오가는 시점에서 유럽지식재산청(EUIPO)에서 지식재산권이 자동 승계되지 않는 권리 보유자들에게도 적절한 지원책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혜진 기자 - gnn.hj04@gmail.com

< 끝 >

< GNN 뉴스통신 >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