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IT/첨단/과학/기술

WPC, 무선주방 표준 명칭·로고 공개



(무선주방 시스템 '키 코드리스 키친(Key Cordless Kitchen)' 표준 로고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WPC)
코드 선을 완전 제거한 무선 주방 시스템. 전선 없이도 정해진 위치에 가전제품을 올려놓으면 전력이 전달된다. 무선주방을 위한 표준 ‘키 코드리스 키친’이 공개됐다.

 

3일(현지시간) 무선전력위원회(WPC)는 주방가전용 무선 전력 표준을 ‘키 코드리스 키친(Ki Cordless Kitchen)’이라는 명칭으로 로고와 함께 선보였다.

 

‘키 코드리스 키친’은 밥솥, 토스터, 블렌더, 커피메이커, 에어프라이어 등에서 로고 표시로 표준 준수 제품을 식별할 수 있게 해준다.

 

한스 카블로(Hans Kablau) WPC 주방실무그룹 의장은 “키 코드리스 키친 표준은 궁극적으로 주방과 상호작용하는 방식을 완전히 바꿔 놓을 것이다”며 “이 기술은 한 공간에서 채소다지기부터 음식 조리, 신문 읽기까지 모든 일을 처리할 수 있도록 해준다”고 말했다.

 

키 코드리스 키친 표준은 대리석, 슬레이트, 화강암, 합판, 목재 등 다양한 소재의 상판이나 탁자 표면 어디서나 작동한다. 해당 표준이 적용된 제품은 근거리통신(NFC)을 통해 송신기와 통신할 수 있다.

 

WPC는 금주 독일에서 열릴 국제 가전·IT전시회 ‘IFA 넥스트’에서 이번 표준 초안에 기반한 주방가전 시연을 가질 예정이다.

 

무선전력위원회는 무선충전에 관한 기술표준을 주도하고 있는 단체다. 삼성, 애플 등 세계 40여 개 주요 IT 기업들이 주축이 되어 2008년 12월 설립됐다. 현재는 570개 회원사를 두고 있다.

 

코드리스(cordless, 무선) 가전제품은 전선을 없앤 편리함으로 각광받고 있다. 세계 4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히는 IDEA상에서도 무선 김치냉장고와 공기청정기가 올해 본상에 올랐다.

 

거추장스러운 전선이 없는 만큼 더욱 실용적이고 깔끔한 디자인이 가능한 것으로 보인다. 동선의 효율성도 높아진다.

 

한편, WPC의 무선주방 시스템을 시연한 영상을 보고 싶다면 유튜브의 AETOSWIRE 계정에서 열어볼 수 있다.

 

박혜진 기자 - gnn.hj04@gmail.com

< 끝 >

< GNN 뉴스통신 >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

 

제목/부제목 수정
스타트업
사설
  • [오양심 칼럼] 코로나19가 탄생시킨 세계 인류의 스승국

    코로나19의 전쟁은 대한민국을 스승국이라는 신조어(新造語)까지 탄생시켰다. 시대의 변화에 의미가 새롭게 부여된 스승국의 수장인 문재인대통령도, 세계 각국의 정상들에게 스승국의 스승으로 우뚝 자리매김 되고 있다. 세계 인류가 원하는 스승의 자격에 대한 고서성어가 있다. 논어 위정편에 적혀있는 ‘온고이지신 가이위사의(溫故而知新,可以爲師矣)’이다. 공자는 ‘옛 것을 익히고 새로운 것을 알면, 스승이 될 수 있다’고 스승의 자격에 대하여 말했다. 경험의 역사가 바탕이 된 후에, 새로운 지식이 습득되어야 제대…

  • <코로나19 이후> 1.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가?

    21대 총선이 우선이다. 그 후 대비책을 고민해야 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 캡쳐 화면 ) 무엇을 준비하기전에 정부에 힘을 실어 주는 총선 결과가 우선이다. 매일이 전쟁이지만, 우선 총선이 가장 큰 첫번째 변수라고 단정 한다.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은 이미 세계적으로 그 탁월성을 인정받고 있고 대응수준이 더 낮아질 가능성이 없기 때문이다. IMF 사태에서와 같은 국민의 단결된 힘과 희생정신이 큰 도움이 되었지만 이번은 재난 사태의 높이와 너비가 만만한 상대가 아니다. 일정 시점이 되서 잡히는 화재와는 다…